화성 백미리마을 정보화마을

  • HOME
  • 로그인
  • 마이인빌
  • 메일
  • 고객센터
  • 마을안내 마을체험 마을장터 마을여행

    바지락칼국수

    바지락칼국수

    살아 있는 바지락을 씻은 뒤 바닷물을 부어 놓으면 알아서 스스로 해감을 뱉어냅니다.
    손질한 바지락과 호박 등 야채를 넣고 국수와 함께 끓여내면 바지락칼국수가 됩니다.
    바지락칼국수는 그 시원한 맛 때문에 전국 어디에서나 즐길 수 있습니다.
    또한 바지락으로는 젓갈을 담그고, 미역국·잡채·죽을 만들어 먹을 수 있습니다.

    굴밥

    굴밥

    굴밥은 조선시대 임금님께 진상했을 정도로 맛이 탁월합니다.
    굴밥은 해안에서 생산되는 신선한 굴로 바로 지어내기 때문에 백미리 어느 음식점에서나 손님들이 즐겨 찾는 인기 메뉴입니다. 굴밥의 굴은 초장 대신 간장에 찍어 먹어도 되는데, 그 만큼 비린내가 없기 때문입니다.

    광어회

    광어회

    넙치는 콜라겐 함량이 적어 단단하고 씹는 맛이 좋을 뿐 아니라 지방질 함량이 적어 담백한 맛을 느낄 수 있어 최상의 횟감으로 사랑받고 있습니다.
    넙치는 날갯살이 가장 맛있는 부위인데 양쪽 지느러미나 꼬리 가장자리에 붙어있는 지느러미는 납작한 몸을 움직이기 위해 근육이 매우 잘 발달 돼 있어 이 부분을 발라내 먹으면 씹하는 촉감이 매우 쫄깃하고 맛도 일품입니다.

    우럭회

    우럭회

    사계절에 걸쳐 잡히지만 봄과 가을에 가장 많이 나고 맛이 가장좋은 시기는 보리가 익을 무렵인 6월 초순경이 맛이 으뜸입니다.
    우럭회는 육질이 너무 부드럽지도 않고 질기지도 않은 것이 씹는 맛이 일품이며, 생선회를 대표하는 어종이라 해도 과언이 아닐만큼 많은 사람들로부터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